'지숙이의 혼밥연구소' 종영…MC 지숙 "건강한 혼밥 함께하는 시간이었기를"

김금영 기자 2017.07.14 13:44:25

▲(사진=KBS미디어)

레인보우 전 멤버 지숙이 사랑스러운 미소 비하인드 컷과 종영 소감을 전했다.


KBS 미디어 '지숙이의 혼밥연구소' MC를 맡은 지숙이 촬영 비하인드 컷과 함께 애청자들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지숙은 프로그램에서 선보인 요리 중 가장 인상깊은 음식으로 꼽힌 아귀찜을 들고 깜찍한 미소를 머금은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지숙은 "평소에 조리과정이 거창할 것이라고 생각했던 요리 중 하나였는데 막상 직접 만들어보니 간단하면서도 신기한 조리과정이 굉장히 인상깊었다"며 "시장에 나가 직접 아귀찜 재료를 샀던 즐거운 기억은 지금까지도 선명하게 남아 있다"고 가장 기억에 남았던 음식으로 아귀찜을 꼽은 이유를 밝혔다.


이어 지숙은 "지숙이의 혼밥연구소를 통해 만난 혼밥러 분들과 이런저런 이야기를 나누고 공감하는 시간을 가질 수 있어서 정말 즐거웠다. 저 또한 한 사람의 혼밥러로서, 간편하게 만들어 먹을 수 있는 혼밥 레시피를 배울 수 있어서 굉장히 유익한 시간이었다"며 프로그램에 대한 애착과 고마움을 전했다.


또한 "MC 지숙에게 항상 많은 응원과 관심을 보내준 시청자 분들에게 그동안 애정 어린 시선으로 지켜 봐줘서 감사 드린다는 말씀을 전하고 싶다. 부디 지숙이의 혼밥연구소가 많은 분들께 건강한 혼밥의 방향을 전해 드렸기를 바란다"며 시청자들에게도 인사를 전했다.


연예계 대표 금손으로 꼽히는 지숙이 MC를 맡아 화제가 된 지숙이의 혼밥연구소는 1인 식사를 즐기는 혼밥러들에게 맛있고 건강한 혼밥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지숙과 전문가가 직접 고안한 간단하면서도 맛깔나는 레시피로 화제가 됐다. 특히 방송 직후에 실제 방송에서 사용한 식재료를 1인 가구용으로 최적화해 정량으로만 구성한 쿠킹박스는 혼밥러들의 관심을 받았다. 한편 7월 12일 종영한 지숙이의 혼밥연구소는 모바일 동영상 앱 옥수수(oksusu)를 통해 재시청 가능하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