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메라, ‘지속 가능한 종이 패키지’ 세트 출시 … “레스 플라스틱(Less Plastic) 실천”

옥송이 기자 2020.05.21 11:46:09

프리메라의 '지속가능한 종이 패키지' 기획 세트. 사진 = 아모레퍼시픽


아모레퍼시픽의 클린 뷰티 브랜드 프리메라가 지구를 생각하는 ‘지속 가능한 종이 패키지’ 세트 3종을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대표 상품 3종으로 구성된 이번 기획 세트는 ‘러브 디 어스(Love the Earth)’ 습지 보호 캠페인 등 자연과 지속적인 동행을 모색해온 프리메라의 철학과 아모레퍼시픽의 레스 플라스틱(Less Plastic) 실천 의지를 담았다는 것이 사 측 설명.

오가니언스 세트의 포장재(상자)는 산림자원과 지구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FSC(Forest Stewardship Council, 산림관리협의회)인증지를 사용했다.

제품 용기(병)는 재활용에 적합한 무색투명 유리 용기를 사용했다. 플라스틱 사용이 필요한 캡 부분은 재생 플라스틱을 적용했고, 이지 리무버블 라벨을 이용해 간편한 분리·배출을 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망고 버터 컴포팅 세트와 맨 오가니언스 세트의 포장재는 100% 사탕수수 종이를 사용했다. 사탕수수 종이는 표백하거나 화학 처리를 하지 않아 미생물에 의해 자연 분해된다. 플라스틱 선대를 사용하지 않고 상자 자체에 끈을 적용해 쇼핑백 사용을 줄이는 등 종이 사용을 최소화했다.

한편 프리메라는 지구 생명의 원천인 생태습지의 보호 중요성을 알리는 캠페인 ‘러브 디 어스(Love the Earth)’도 9년째 진행 중이다. 캠페인 한정판 제품 수익금 일부는 ‘동아시아 람사르’의 습지 보호 활동에 기부하고 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