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안소희에 "소개팅 같이 나가자" 잔소리한 이유는?

김지혜 기자 2020.06.30 12:07:18

사진 =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 방송 화면 캡처

박진영이 안소희의 남자 보는 눈에 대해 걱정 어린 마음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29일 방송된 MBC '부러우면 지는 거다'(이하 '부럽지')에서는 박진영이 안소희에게 잔소리를 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혜림은 신민철과의 결혼을 앞두고 함께 원더걸스로 활동한 선미, 안소희, 유빈과 함께 박진영 프로듀서를 찾았다.

혜림이 "남은 멤버들 중 누가 다음에 결혼할 것 같냐"고 박진영에게 묻자 박진영은 "빨리 가고 늦게 가는 게 문제가 아니라 걱정되는 사람은 고를 수 있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내 박진영은 "잘못 만날까 봐 걱정되는 사람"이라며 "안소희가 항상 걱정이다. 이제 연애할 때도 결혼을 생각해야 하는데 그런 면에서 깍쟁이처럼 남자를 뜯어봤으면 좋겠는데 가끔 속이 폭발할 것 같다"며 걱정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선미가 "저희는 결혼 전에 먼저 허락받아야겠네요?"라고 묻자 박진영은 "너희는 제발 먼저 데리고 와라"고 하더니, 안소희에게 "너는 아예 데이트하기 전에 데리고 와. 아예 소개팅에 같이 나가자"고 잔소리해 웃음을 자아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