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미 해명, "가슴수술 안 했다…살 쪘을 뿐"

김지혜 기자 2020.06.30 12:07:35

사진 =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가수 선미가 가슴수술 루머에 대해 또 한 번 해명했다.

29일 공개된 유튜브 채널 원더케이 '본인등판'에는 선미가 출연했다. 이날 그는 자신에 대한 온라인상의 정보를 직접 보고 하나하나 상세하게 이야기하는 가운데 가슴수술 루머에 대해서도 밝혔다.

선미는 "워터밤 행사 이후 내 이름을 검색하면 연관검색어로 제일 위에 '선미 가슴수술'이 뜬다. 엑스레이 찍어서 보여줄 수도 없고"라고 억울해했다.

그는 이어 "몸에 비해서 있다 보니 의심하는 것 같은데 그 정도의 크기가 아니다. (가슴을) 수술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 그는 가슴라인이 노출돼 화제가 된 사진에 대해서도 "해외 팬이 수술을 해명하라더라. 안 했고, 그렇게 크지도 않았다"고 재차 해명했다.

선미는 과거엔 너무 말라서 팬들의 우려를 산 바 있다. 특히 '주인공' 활동 당시엔 몸무게가 39kg을 기록하기도 했다. 이후 선미는 지난해 8월 월드투어를 앞두고 체력을 키우기 위해 8kg을 증량했다고 밝혔다. 이후 선미의 가슴수술 의혹이 제기됐고 선미는 지난해 연말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살이 쪘을 뿐 가슴 수술을 하지 않았다"고 해명한 바 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