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비비고 만두, 상반기 매출 1263억…“하반기엔 수제만두에 집중”

김금영 기자 2020.08.06 15:44:57

‘비비고 수제만둣집 맛 만두’ 신제품 이미지. 사진 = CJ제일제당

CJ제일제당 비비고 만두가 올 상반기 시장 점유율 1위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CJ제일제당은 올해 상반기 비비고 만두 매출이 1264억 원을 기록, 전년 동기대비 12% 성장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성장률(10%)을 상회하는 성과다. 시장점유율은 6월 46.3%로 2위 업체(15%)와 3배가 넘는 격차를 벌였다.

현재 냉동만두 시장은 5000억 원 대로 냉동식품 카테고리 중 가장 큰 규모로 성장했다. 비비고 만두가 첫 출시된 2013년 시장 규모는 3000억 원 대였다. CJ제일제당은 연 매출 1000억 원 이상을 올리는 ‘비비고 왕교자’를 필두로 ‘비비고 군만두’, ‘비비고 물만두’, ‘비비고 한섬만두’, ‘비비고 수제만둣집 맛 만두’ 등의 제품을 출시하며 소비자 선택권을 넓혀 왔다.

하반기에도 CJ제일제당은 신제품들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다. 특히 외식형 만두 개발이 필요하다 전략 하에, 외식전문점과 비견할만한 ‘수제형 만두’에 주력하겠다는 방침이다. 이를 통해 외식 수요를 내식(內食)으로 끌어들인다는 전략이다. 이에 5월 ‘비비고 평양만두’를 선보였고, 지난달 말엔 ‘비비고 수제만둣집 맛 만두’ 2종에 진한고기·새우만두 2종을 추가로 선보이기도 했다. CJ제일제당은 향후 ‘비비고 수제만둣집 맛 만두’를 연 매출 500억 원 수준의 대형 제품으로 육성할 방침이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주력 제품에만 안주하지 않고 다양한 입맛을 만족시키기 위해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국내 시장을 테스트베드로 대형 제품을 지속 발굴해 해외시장에도 케이-만두(K-Mandu)의 위상을 전파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CNB저널, CNBJOURNAL, 씨앤비저널, 문화경제
맨 위로